대법원(재판장 양승태 대법원장)은 지난 6월 20일 전원합의체 판결(2010므4071,4088 )에서

1. 부부가 이혼할 때 쌍방의 소극재산 총액이 적극재산 총액을 초과하여 재산분할을 한 결과가 결국 채무의 분담을 정하는 것이 되는 경우에도 재산분할 청구를 받아들일 수 있는지 여부와  2. 이 경우 채무를 분담하게 할지 여부와 분담의 방법 등을 정하는 기준에 대해 다수의견으로 다음과 같이 판시하였다.


 [이혼 당사자 각자가 보유한 적극재산에서 소극재산을 공제하는 등으로 재산상태를 따져 본 결과 재산분할 청구의 상대방이 그에게 귀속되어야 할 몫보다 더 많은 적극재산을 보유하고 있거나 소극재산의 부담이 더 적은 경우에는 적극재산을 분배하거나 소극재산을 분담하도록 하는 재산분할은 어느 것이나 가능하다고 보아야 하고, 후자의 경우라고 하여 당연히 재산분할 청구가 배척되어야 한다고 할 것은 아니다. 그러므로 소극재산의 총액이 적극재산의 총액을 초과하여 재산분할을 한 결과가 결국 채무의 분담을 정하는 것이 되는 경우에도 법원은 채무의 성질, 채권자와의 관계, 물적 담보의 존부 등 일체의 사정을 참작하여 이를 분담하게 하는 것이 적합하다고 인정되면 구체적인 분담의 방법 등을 정하여 재산분할 청구를 받아들일 수 있다 할 것이다. 그것이 부부가 혼인 중 형성한 재산관계를 이혼에 즈음하여 청산하는 것을 본질로 하는 재산분할 제도의 취지에 맞고, 당사자 사이의 실질적 공평에도 부합한다. 다만 재산분할 청구 사건에 있어서는 혼인 중에 이룩한 재산관계의 청산뿐 아니라 이혼 이후 당사자들의 생활보장에 대한 배려 등 부양적 요소 등도 함께 고려할 대상이 되므로, 재산분할에 의하여 채무를 분담하게 되면 그로써 채무초과 상태가 되거나 기존의 채무초과 상태가 더욱 악화되는 것과 같은 경우에는 채무부담의 경위, 용처, 채무의 내용과 금액, 혼인생활의 과정, 당사자의 경제적 활동능력과 장래의 전망 등 제반 사정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채무를 분담하게 할지 여부 및 분담의 방법 등을 정할 것이고, 적극재산을 분할할 때처럼 재산형성에 대한 기여도 등을 중심으로 일률적인 비율을 정하여 당연히 분할 귀속되게 하여야 한다는 취지는 아니라는 점을 덧붙여 밝혀 둔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 유류분제도 전 소유권이전등기를 마친 증여재산의 유류분산정여부(대판) 관리자 2021.11.28 455
16 북한주민의 상속회복청구권의 제척기간(전합) 관리자 2016.10.26 1452
15 이혼 전 작성한 재산분할청구권포기 서면의 성격(대판) 관리자 2016.02.20 2021
14 유류분반환청구소송과 특별기여한 공동상속인의 기여분주장(불가 대판) file 관리자 2015.12.29 4015
13 양육비청구와 재산분할(대판) 관리자 2014.11.16 3041
12 사실혼배우자 상속권 불인정규정, 합헌결정 관리자 2014.09.09 3859
11 민법 제1113조 제1항 등 위헌소원(합헌결정) 관리자 2013.12.31 4324
10 별거후 부부 일방이 한 채무변제, 재산분할서 제외(대판) 관리자 2013.12.11 3848
» 채무초과 부부 재산분할청구(전합 긍정) 관리자 2013.11.23 7688
8 사법보좌관의 실수로 내린 추심명령과 배상 관리자 2012.09.26 4830
7 주소기재 안된 자필증서유언, 무효(서울가정법원) 관리자 2011.10.18 5742
6 상속포기와 장례비부담 file 관리자 2010.11.12 9736
5 한정승인자의 상속재산 처분행위 제한여하(전합) file 관리자 2010.03.30 7673
4 공동상속인간의 구체적인 상속분액 산정방법 관리자 2010.03.26 7374
3 민법 제999조제1항 등 위헌소원(행사기간),합헌 관리자 2009.09.28 7078
2 민법 제999조제1항 등 , 합헌 관리자 2009.09.28 7057
1 민법 제1066조(자필증서 유언) 제1항 위헌 소원 관리자 2009.02.06 7551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