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기 집 근처에 임대주택이 지어진다는 이유로 손해배상을 청구할 수는 없다-

서울중앙지법 민사14부(재판장 임채웅 부장판사)는 지난 1월 27일 이모씨 등 14명이 “임대주택 건설로 아파트 가격이 하락해 손해를 입었다”며 삼성물산(주) 등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2009가합60553)에서 “임대주택의 공공성에 비춰 경제적 손실이 있다 해도 감수해야 한다”며 원고 일부패소 판결을 했다. 다만 아파트공사로 인한 소음피해는 일부 인정해 삼성물산은 이씨 등 7명에게 월 4만원 기준으로 총 220여만원의 위자료를 지급하도록 하였다.


 [사실관계]

성북구에 위치한 T아파트 주민인 이모씨 등은 길음 제8구역 재개발사업으로 인해 공사소음 피해가 생기고, 아파트 인근으로 폭 12m의 도시계획 도로를 사이에 두고 임대주택건설이 결정되자 아파트 시가가 하락하는 손해가 생겼다는 이유로 2009년 5월 소송을 냈다.


 [판결 이유 요지]

 주택재개발사업의 일환으로 이뤄지는 임대주택은 세입자의 주거안정과 개발이익의 조정 등을 위해 일정 범위 내에서 건설되는 것인 바, 도심지역의 개발사업과 함께 반드시 건설돼야 하는 것으로 공익적 성격이 매우 높다. 가령 임대주택이 건설됨에 따라 인근 기존 주거지 거주자들이 주관적으로 어느 정도의 불편함을 느낀다거나 경제적 손실이 수반된다고 해도 그러한 점은 사회의 구성원으로서 당연히 감수해야 할 성질의 것이다. 또한  이 사건에서 임대주택 건설로 인한 가치하락의 증거도 없다.

 관련 법규를 검토해 보더라도 삼성물산 등이 임대주택 건설과 관련해 인근의 기존 거주자들과 반드시 의견수렴을 해야 한다거나 보상을 해야 할 의무가 있다고 볼 수 없다.    행정절차상에 어느 정도 하자가 있다 해도 구제절차를 밟는 것은 별론으로 하고, 그 점을 이유로 해 인근주민들이 관련 당사자들에게 민사상의 손해배상을 청구할 수 있게 되는 것으로 볼 여지도 전혀 없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 과실상계와 불법행위에서의 과실의 의미(대판, 대구고판) 관리자 2018.10.27 1163
19 채권담보권자의 채권양수인에 대한 부당이득반환청구(대판) file 관리자 2016.07.20 1940
18 공유물분할청구권과 채권자대위권의 객체(울산지판) file 관리자 2016.02.01 2335
17 물상보증인과 보증인 간의 변제자대위비율(합헌) 관리자 2015.06.30 3629
16 소취하 승소간주약정과 변호사의 성공보수(서울중앙지판) 관리자 2014.01.30 5190
15 한정근보증계약과 보증대상범위(대판) 관리자 2013.12.11 4340
14 식당 주차대행과 차량파손 배상범위 관리자 2013.09.26 4436
13 명의신탁자가 명의신탁된 부동산을 처분한 경우, 사해행위여부(대판) file 관리자 2012.11.05 5939
12 음성녹음에 의한 보증의사 확인, 무효 관리자 2012.07.18 5634
11 대부업자가 받은 중도상환수수료의 성격(대판) 관리자 2012.03.20 5765
10 특정채권자에 대한 연대보증채무자의 담보제공 의미(대판) file 관리자 2012.03.11 5306
9 전세금사기와 공인중개사 책임비율 관리자 2012.03.11 5401
8 부진정연대채무자 중 1인의 채무상계효력, 절대효(전합) file 관리자 2010.09.21 8179
7 우체국 국제특송서비스, 확정일자있는 증서 아니다 관리자 2010.07.23 7363
6 민법 제428조 제1항 등 위헌소원, 합헌결정(헌재) 관리자 2010.06.08 6908
5 착오로 계좌이체된 예금채권의 귀속주체 file 관리자 2010.03.12 6917
4 술취한 자의 찜질방 사망과 업주의 배상책임 관리자 2010.03.01 7855
» 임대주택 건설과 집값하락 배상 가부 관리자 2010.02.03 6647
2 지명채권 이중양도와 우열판단기준 관리자 2009.12.18 9064
1 예금지급시 은행직원의 주의의무 file 관리자 2009.06.20 7115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